레이 앨런이 불안하다.

물론 레이 앨런이 '클러치 능력'을 선보이며 셀틱스를 11승 1패로 이끈 건 사실이다. 그래서 '클러치'를 믿는 사람들은 그 경기 내내 앨런이 어떤 모습을 보였는지 잊어버렸는지도 모를 일이다.

하지만 이번 시즌 그의 PER은 17.71로 리그 평균(15.00)보다 2.71높을 뿐이다. 지난 시즌 레이 앨런의 PER은 폴 피어스(21.73)과 크게 차이가 나지 않는 21.70이었다.

올해도 피어스(21.31)는 꾸준히 제 몫을 다 해주고 있다. 케빈 가넷 역시 지난 시즌보다 2.56포인트 높은 PER 24.20을 기록하며 셀틱스 트리오 모드에 적응을 마친 상태다. 그래서 -2.39포인트 내려 앉은 레이 앨런의 PER이 더욱 문제처럼 느껴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존 홀링거가 개막전 발표한 예상치(Projected)와 레이 앨런의 실제 기록을 비교해 보면 그리 큰 차이를 발견하기 어렵다. 자유투 성공률(89.1%)이 기대치(91.7%)보다 낮다고는 하지만 우려할 만한 수준은 못 된다. TS%(True Shooting Percentage)는 58.3% 오히려 기대치(56.6%)보다 높다. 다른 기록 역시 예상치와 근소한 차이를 보일 뿐이다.

가장 큰 차이를 보이는 기록은 소위 '볼호그(Ball Hog)'를 측정하는 Usg(Usage Rage)다. 물론 슈퍼스타가 모인 만큼 세 선수 모두 Usg가 예상치보다 떨어진 건 사실이다. 그 가운데서도 레이 앨런은 가장 큰 하락폭(-5.05)을 기록했고 이것이 성적에 영향을 끼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니까 앨런이 뛰어난 기록을 올리기 위해서는 보다 많은 기회가 주어져야 한다는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이런 일을 경험한 것은 레이 앨런이 처음은 아니다. 유사도 점수(Similarity Scores)를 기준으로 할 때 앨런과 가장 비슷한 선수는 미치 리치몬드다. 존 홀링거 역시 앨런의 부진을 예상이라도 한 듯 "리치몬드는 33살에 서부에서 동부로 하락한 후 기량이 급격히 떨어졌다. 앨런은 32살에 동부로 건너왔다. 보스턴 팬들은 앨런이 다른 길을 걸어주길 희망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과연 앨런은 다시 우리가 알던 그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을까? 셀틱스의 왕조 재건을 위해 무엇보다 시급한 질문이 아닐지?

신고

'Basketbal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녕, 선즈, 그 동안 즐거웠어.  (2) 2008.02.08
센터가 부족하다고?  (6) 2008.02.02
레이 앨런은 되살아날까?  (2) 2007.11.25
Boston's Big Ticket  (2) 2007.08.02
양준혁과 이상민 그리고 팬  (0) 2007.06.15
기아자동차의 마지막 황제, 김영만  (0) 2007.03.09

 Sportugese
• 내용이 마음에 드셨다면 이 블로그를 '좋아요' 해주세요


• 매일매일 스포츠 이야기를 나누시려면 Sportugese 페이스북 페이지를 찾아주세요

• 트위터에 @sportugese도 열려 있습니다 

• 계속 블로그 내용을 받아보고 싶으시면 RSS 구독 신청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인터넷 주소창에 http://kini.kr를 입력하시면 언제든 Sportugese와 함께 하실 수 있습니다

• 떠나시기 전 이 글도 추천해주세요
  1. BlogIcon MLB춘 2007.11.25 23: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역시 kini님 다운 수치 자료.. 엘레강스합니다. ㅎㅎ

    시즌 전 우려는 역시 단순 슛터로의 전락이 아니겠느냐였고, 희망은 포인트가드를 볼 수 있는 점을 꼽았는데, 전 후자 쪽입니다. PER 역시 아직 시즌 1/8밖에 치루지 않은 점도 있고, 오늘까지 해서 저번 토론토와의 경기였나요? 시즌 두번째 끝내기 3점슛인데, 생각을 바꿔 이런 해결사 of 해결사의 모습에서 저는 일말의 우려도, 걱정도 없습니다. ^^;;

    •  address  modify / delete 2007.11.26 00:03 신고 BlogIcon kini

      요즘 바빠서 NBA를 잘 못 챙겨봤는데 (사실 이런 핑계로 NBA를 멀리한 지 꽤 됩니다 ㅡ,.ㅡ) 오늘 낮에 시간이 좀 나서 모처럼 ESPN에 갔더니 앨런 기록이 이상하기에 한번 생각해 본 겁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