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즈가 756개의 홈런을 때려내는 동안 희생양이 된 투수는 모두 446명. 커리어 1호는 당시 애틀랜타 소속이던 크레이그 맥머티, 756호는 마이크 배식(워싱턴 내셔널즈)이다.

그런데 본즈에게 홈런을 허용한 투수를 이름으로 검색해 보면 445명밖에 되지 않는다. '그렉 해리스'라는 이름의 투수 두 명이 본즈에게 홈런을 허용했기 때문이다. 본즈에게 5개의 홈런을 허용한 그렉 해리스는 그레고리 웨이드 해리스, 나머지 한명은 그렉 앨런 해리스다.


투수 총 446명 가운데 본즈에게 홈런을 두 개 이상 허용한 선수는 164명. 3~8개 허용한 선수는 73명이다. 그런데 특이한 것은 본즈에게 홈런 6개를 허용한 투수는 단 한명도 없다는 점이다.

본즈에게 가장 많은 홈런을 허용한 투수는 총 5명, 이 가운데 한명이 박찬호다. 매덕스, 실링, 스몰츠 그리고 멀홀랜드 등이 박찬호와 함께 가장 많은 피홈런을 기록한 투수들. 피홈런은 8개다.


2001 시즌 박찬호는 배리 본즈에게 총 3개의 홈런을 얻어맞았다. 그 가운데 하나는 단일 시즌 홈런 최다 기록인 시즌 71호 홈런이었고, 다음 타석에서 곧바로 72호 홈런을 허용했다.

김병현도 뒤지지 않는다. 사실 김병현이 본즈에게 홈런을 허용한 것은 지난 해 5월 28일 딱 한번뿐이다. 하지만 그 홈런은 좌타자 최다 기록인 통산 715호 홈런이었다.

김선우도 본즈에게 홈런 2방을 헌납했다. 서재응은 본즈에게 홈런을 허용한 적이 없다.


본즈는 우투수를 상대로 532개의 홈런을 때려냈고, 좌투수를 상대로는 224개를 때려냈다. 좌우 투수에 대한 편차가 크기는 하지만 그 어떤 타자도 좌투수를 상대로 이 정도의 홈런을 때려내지는 못했다. 우타자였던 행크 아론의 좌투수 상대 홈런 기록도 200개밖에 되지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배리 본즈는 원정 경기에서 홈 경기보다 4개 많은 380개의 홈런을 때려냈다. 하지만 단일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인 시즌 71호, 베이브 루스를 너어선 통산 715호, 그리고 756호 홈런 모두 홈구장인 AT&T 파크에서 기록했다.

AT&T 파크에서 본즈는 총 157개의 홈런을 때렸다. 물론 본즈가 가장 많은 홈런을 때린 구장은 AT&T 파크다. 2위는 SF 자이언츠의 옛 홈구장인 캔들스틱 파크(140). 3위는 피츠버그 시절 홈구장 스리(3) 리버스 스타디움(89)이다.

원정 경기에서는 샌디에고 파드레스가 예전에 쓰던 퀄컴 스타디움에서 39개를 날린 것이 최다 기록. 샌디에고 투수들은 본즈에게 총 피홈런 87개를 허용했는데 이 역시 상대팀 최다 기록. 그 뒤를 64개를 허용한 필라델피아가 뒤쫓는다.

본즈에게 홈런을 허용하지 않은 팀은 탬파베이와 클리블랜드 두 팀뿐이다. 본즈는 피츠버그 시절 샌프란시스코를 상대로 15개의 홈런을 때렸으며, 샌프란시스코 이적 이후에는 피츠버그 투수들에게서 21개의 홈런을 빼앗았다.


본즈는 피츠버그 시절 1번 타자로 나와 7개의 선두 타자 홈런을 때린 것을 비롯해 총 9개의 선두 타자 홈런을 기록했으며, 1번 타자로 날린 총 홈런수는 75개다. 물론 3번 타순으로 나섰을 때 가장 많은 330개의 홈런을 때렸고, 4번(235홈런), 5번(108홈런) 타순이 그 뒤를 따른다.


먼저 초구를 조심하라! 본즈는 초구를 때려 홈런 121개를 기록했다. 그 다음으로 많은 홈런을 때려낸 볼 카운트는 0-1. 본즈를 상대로는 초구에 스트라이크를 던져서도 안 되고 볼을 던져서도 안 된다는 뜻이다. 그리고 빼려면 확실히 빼라! 0-3에서도 홈런 10개를 때려낸 타자가 본즈다.


본즈가 동점 홈런을 기록한 것은 87회, 선취점 및 역전 홈런은 257개를 때려냈다. 1회에 가장 많은 131개의 홈런을 쳐낸 것도 주목할 만한 기록. 3회에도 100개 넘는 홈런(101)개를 때려냈으며 756번째 홈런이 나온 5회의 홈런수는 총 84개. 끝내기 홈런은 현재 10개다.

점수별로 나눠보면 솔로 홈런 448개, 투런 219개, 석 점 홈런은 78개다. 만루 홈런은 11개. 그러니까 본즈는 홈런만으로 1164 타점을 올린 것이다. 본즈는 현재 통산 1981 타점을 기록 중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즈가 40세에 때린 홈런은 모두 53개. 이 부분 최고 길고은 칼튼 피스크의 72개다. 그래서 아직 본즈의 도전은 끝나지 않았다.
신고

 Sportugese
• 내용이 마음에 드셨다면 이 블로그를 '좋아요' 해주세요


• 매일매일 스포츠 이야기를 나누시려면 Sportugese 페이스북 페이지를 찾아주세요

• 트위터에 @sportugese도 열려 있습니다 

• 계속 블로그 내용을 받아보고 싶으시면 RSS 구독 신청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인터넷 주소창에 http://kini.kr를 입력하시면 언제든 Sportugese와 함께 하실 수 있습니다

• 떠나시기 전 이 글도 추천해주세요
  1. BlogIcon 기다림의 미학 2007.08.08 17: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직도 시즌 연타석 신기록 피홈런을 얻어맞던 찬호형님의 모습이 생생하네요 ㅡ.ㅡ;;

    문득 궁금한점이...
    혹시 예전 엠바다 기록원님이 혹시 키니님이신가염?? ;;;

    •  address  modify / delete 2007.08.08 17:47 신고 BlogIcon kini

      아니요 ^^;
      엠바다에서도 제 닉네임은 kini입니다.

      기록원2 님은 요즘 바쁘신지
      잘 안 보시더군요 ^^

  2. BlogIcon 기다림의 미학 2007.08.08 17: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네 그렇군요...웬지 이 글을 보니 예전 기록원님의 스타일이 생각나서요 혹시나 해서 여쭈어보았습니다...^^
    그런데 티스토리는 스크랩 기능 지원이 안되나요? 제 블록에 어떤분이 물어보셨는데 정작 저도 티스토리 초짜라 제데로 답변을 못드려서요...ㅠ

    •  address  modify / delete 2007.08.08 18:21 신고 BlogIcon kini

      일단 스크랩 기능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살짝 궁금한 게 있는데요 -_-;
      왜 멀쩡한 링크를 놔두고
      한국 사람들은 꼭 퍼가야 안심하는 것일까요? ㅡ,.ㅡ

      여기 가면 그 내용을 볼 수 있다.
      이렇게 써놔도 상관없을 텐데 말입니다.

      물론 저 역시 한국 사람인지라 ㅡㅡ;

  3. BlogIcon 야구라 2007.08.08 22:0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트랙백보고 왔습니다. 본즈옹의 홈런에 이어서 이제는 에이로드가 얼마나 추격할 수 있을지, 혹은 언제쯤 본즈를 넘을 수 있을지가 새로운 미래의 즐거움이 된 것 같습니다. 내용과는 관련 없이 스킨 이뿝니다. ^^;;

    •  address  modify / delete 2007.08.08 22:21 신고 BlogIcon kini

      스킨 교체 되면서 올블릿이 빠지니 마구 트랙백 날리기가 어려워졌네요 ^^;

      스킨은 예쁜데 늘 600px이 넘어가는 가로폭만 쓰다 보니 좀 답답하긴 합니다 ㅡㅡ;

      태터앤미디어에서 메일 왔을 때 손윤 님 블로그도 파트너로 참여하신다고 들었는데 언제쯤 완료되나요?

    •  address  modify / delete 2007.08.08 22:48 신고 BlogIcon 야구라

      흙흙흙 ... 저는 찬밥신세라는 ... 아마도 비행기값을 달라고 한 것 때문이나 전혀 영양가 없는 글만 남발하기 때문인지는 모르지만 ... --);;

      어쨌던 저도 가로폭 때문에 조금 걱정입니다. 이전 글들의 태그를 다 조정해야할지 ... 그 짓을 할 생각을 하니 지겨움이 밀려와서 ... 도저히 할 엄두도 나지 않고 ... 그냥 최근 글에만 가로폭 600 이하로 만들고 있지만 ... ...

    •  address  modify / delete 2007.08.08 23:41 신고 BlogIcon kini

      비행기값 ㅎㄷㄷ

      저는 그래서 가로폭을 제가 임의로 넓히려고 했는데 가로폭 1024px에서 아래 스크롤바가 생기더라구요 ㅡㅡ;

      그래도 그냥 그렇게 해야 하나 말아야 하나 갈등중입니다.

  4. BlogIcon 배리 본즈 2007.08.08 23:2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의 흑마술이 발동한거죠... 755호 홈런친게 일요일인데... 수요일에 755호 홈런글을 올렸더랫죠... 그것도 글 한참 적고 저장 누른뒤 디엠비를 보니 756호...ㅠㅠ

    암튼 오늘 하루 그냥 캐감동이네요...

    그리고 제 기억이 맞다면 660호와 661호도 홈구장(당시는 퍼시픽 벨 파크)에서 나왔던걸로 기억합니다... 500호도 홈구장일겁니다..

    •  address  modify / delete 2007.08.08 23:42 신고 BlogIcon kini

      그러네요…

      500호, 600호, 660호, 661호
      전부 다 홈구장에서 때려냈군요…

      물론 배려가 있었겠지만 이것도 참 진기록 ^^;

  5. 본인의거포본능 2007.08.09 00: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근데 행크아런이 찢어주일듯 하면서도 왜 본즈에게 영상편지 띄운게 수상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