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스포츠가 공용어입니다.


❝스포츠에서 유일한 것이 승리라면 이기는 그 순간 다시 경합을 벌여야겠다는 욕구는 사라질 것이다. 그렇다면 마이클 조던과 로저 클레멘스가 나이 마흔에 계속 경쟁을 벌였던 사실을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 '소크라테스 야구장에 가다' 中에서


제곧내(제목이 곧 내용)입니다.


예전에는 블로그 스킨을 바꾸고 싶다는 생각이 자주 들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이제는 다들 모바일로 글을 읽으시는 시대가 된 지 오래. 그래서 '스킨을 바꾸는 게 무슨 의미가 있을까'하고 퍽 오래 신경쓰지 않고 살았습니다. 그러다가 실수로 (미리보기만 한다는 게 실수로 적용을 눌러서…) 스킨을 엎어 버리는 바람에 결국 스킨을 바꿨습니다.


이번 스킨 저작권에 'Assembled By'라고 쓴 건 기본적으로 '부트스트랩 4'를 토대로 새로 만들되 (처음부터 끝까지 혼자 만들 능력은 되지 않아서) 티스토리와 워드프레스에 이미 존재하고 있던 여러 스킨을 베꼈기 참조했기 때문. 


'일단 어떻게든 작동은 하도록 만들자'는 게 목적이었기 때문에 스킨이 좀 무겁다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문제는 어떻게 고치는지 모른다는 것. 그런 이유로 일단 올려서 쓰기로 했습니다. 한국은 인터넷이 빠른 나라니까요.


스킨 하나 바꿨다고 글을 남기는 게 좀 남사스럽다는 생각도 듭니다. (원래 이런 글 올리라고 kini'n creations가 존재하는 것이기도 하고…) 그래도 지난번에 쓰고 있던 'Easy Black' 스킨은 언제 바꿨는지 기억이 나지 않아 아쉬운 마음이 들어 기록 차원에서 남겨 놓습니다.



댓글, 0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