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민(24·비씨카드·사진 왼쪽)의 월드레이디스챔피언십 우승으로 2016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막이 올랐습니다. 앞서 예비 투어 성격으로 2016 한국투자증권 챔피언십이 열렸지만 이 대회가 올 시즌 KLPGA 첫 정규 대회입니다. KLPGA는 이 대회를 포함해 올해 총 33개 대회를 예정하고 있습니다. 지난해보다 4개 더 늘어난 숫자입니다.


대회만 늘어난 게 아닙니다. 올해 KLPGA투어에 걸린 상금은 총 212억 원으로 사상 처음으로 200억 원을 넘어섰습니다. 지난해하교 비교하면 27억 원 늘어난 금액. 2012년 처음 100억 원 시대를 돌파했던 걸 감안하면 참 빠른 성장세입니다. 이로써 KLPGA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약 780억 원,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약 385억 원에 이어 세계 3대 리그로 자리매김하게 됐습니다. 유럽여자프로골프(LET)는 175억 원으로 KLPGA보다 총 상금이 적습니다.


그만큼 기대도 크시겠지만 국내에서 경기를 보시혈면 다음 달 7일까지 기다리셔야 합니다. KLPGA는 베트남에서 대회 하나를 더 소화한 뒤 4월 7일 롯데스카이힐 제주에서 롯데마트여자오픈을 열 계획입니다.



아래 파일을 내려받아 여러분이 쓰시는 인터넷 캘린더에 추가하시면 올 시즌 KLPGA 일정을 손쉽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2016KLPGA.ics


혹시 어떻게 추가하는지 모르시면 이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구글 캘린더 기준으로 설명해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Sportugese
• 내용이 마음에 드셨다면 이 블로그를 '좋아요' 해주세요


• 매일매일 스포츠 이야기를 나누시려면 Sportugese 페이스북 페이지를 찾아주세요

• 트위터에 @sportugese도 열려 있습니다 

• 계속 블로그 내용을 받아보고 싶으시면 RSS 구독 신청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인터넷 주소창에 http://kini.kr를 입력하시면 언제든 Sportugese와 함께 하실 수 있습니다

• 떠나시기 전 이 글도 추천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