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같은 글을 남겼더니 트위터에서 한 분이 "설문조사를 해보라"고 조언을 해주셨습니다. (트위터를 인용하려고 했더니 글을 지우셨는지 남아있지 않네요.)

그래서 간단한 설문조사를 만들었습니다. http://bit.ly/124UCio (모바일에서도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일단 여기서 나온 결과를 토대로 추가 취재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시간 얼마 안 걸리니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__)


지금 생각한 건 그냥 '올스타 브레이크 때 해설위원에 대해 쓴다'는 것밖에 없습니다.

안녕하세요. kini입니다 (__)

위에 쓴 것처럼 해설위원에 대한 기사를 쓰려고 합니다. 한국야구위원회(KBO) 수첩에 '해설위원'이라는 직함으로 이름을 올린 분은 총 21분. 웬만한 열혈 야구팬도 한 분, 한 분 성함을 모두 떠올리기가 쉽지 않을 만큼 많은 분들이 야구를 해설해주고 계십니다.

서비스 공급자를 평가하는 건 당연한 소비자 권리. 그래서 해설위원의 세계를 해부하는 기사를 써보려고 하는데요, 여러분들은 어떤 게 궁금하신가요? 기사 형태로 정리할 때 어떤 이야기들이 들어가면 좋을까요?

'내가 해설위원 기사를 쓴다면 이렇게 쓰겠다'하는 내용을 코멘트를 통해 자유롭게 남겨 주시면 대단히 감사하겠습니다. 좋은 의견을 남겨주신 분께는 응원팀 팬 북 같은 작은 선물도 드릴 계획입니다.

'내가 읽고 싶은 기사'가 정답이니 많은 의견 부탁드립니다 -_-)/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Sportugese
• 내용이 마음에 드셨다면 이 블로그를 '좋아요' 해주세요


• 매일매일 스포츠 이야기를 나누시려면 Sportugese 페이스북 페이지를 찾아주세요

• 트위터에 @sportugese도 열려 있습니다 

• 계속 블로그 내용을 받아보고 싶으시면 RSS 구독 신청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인터넷 주소창에 http://kini.kr를 입력하시면 언제든 Sportugese와 함께 하실 수 있습니다

• 떠나시기 전 이 글도 추천해주세요
  1. BlogIcon 야구쟁이 2013.06.04 14: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각 방송사별로 해설자를 나누거나 해서 각 해설자분들께서 자주하시는 말씀이나 그리고 해설자분의 해설 스타일 등을 파헤쳐보는것도 좋을거같습니다